month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    



 240416 

꽃가루가 시작되었다
내 몸이 바로 반응해서 안다
송화가루로 시작되었고, 머지않아 온갖 꽃가루에 나는 기침을 달고 살게될 것이다
나는 봄을 참 좋아하는데, 하나님은 꽃가루도 함께 주셨다
인생의 많은 것들이 이러하다
하나님은 사랑하는 자에게 고난을 주신다
멀리있지 말라고
대화하자고




walkslow@지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