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   



 240614 

삼손의 드릴라에 대한 사랑은 나로서는 이해 불가의 지점이다
3번에 걸쳐 약점을 묻고 또 그 약점으로 공격당하고, 바보가 아닌 이상에야 진짜 약점을 알려줄 이유가 없는데, 그걸 또 알려준다
번뇌하여 죽을 지경이라, 이렇게 삼손은 눈알이 뽑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