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240402 

이번 선거는 여러가지로 재밌는데, 특히 윤과 한이 재미있다
둘이 패스를 주고 받으며 결국에는 자살골을 넣는거지
이준석은 소리 소문없이 사라졌고, 장예찬은 보수 표를 나눠먹다가 영원히 복귀 못할 지경
여당이 이렇게 무력한 모습은 정말 오랜만에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