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    



 230108 

이응노
이인성
이쾌대

요즘에는 50년대 작가들의 그림을 자주 본다
난세에 영웅이 나다는 말이 딱 맞다
막막한 세월에 환상이 보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