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      



 210110 

여러분들은 기억해야 합니다
우리가 어떻게 예배를 사수해왔는지
어떻게 하나님을 찬양하고 예배했는지를 기억하고
여러분이 그것을 전수해 나가야 될줄로 믿습니다

어떤 목사가 코로나로 인한 집회 규제를 고난과 핍박으로 규정하고 울면서 설교를 했다길래 영상을 좀 찾아봤다
나름 인연도 있는 분이라 최대한 좋게 보려고 노력했는데, 실패했다
중국과 인도와 북한, 중동의 수많은 나라에서 목숨을 걸고 예수를 따르는 분들이 보실까 민망했다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고 하셨다
예물을 제단 앞에 두고 먼저 가서 형제와 화목하고 그 후에 와서 예물을 드리라 하셨다
노인과 약자에게 더 지독한 역병이다
더 이상 욕되게 하지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