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190502 

꽃가루가 풍년이라 종일 기침이 난다
이 좋은 날씨에 사무실 창도 못열고 아주 괴롭네
하지만, 꽃구경을 즐기면서 동시에 꽃가루를 저주할 수는 없는거지
이런걸 염치라 한다
여의도에는 보이지 않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