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 



 181101 

김지운 쉐프의 새 식당에서 저녁을 먹었다
잘하는 사람은 계속 잘하고
못하는 사람도 마찬가지
열심히 해도 안되면 종목을 바꿔야 한다
치킨집도 편의점도 이미 충분히 많다

이진욱과 이서진을 소개받아 잠깐 인사를 나눴다
이진욱은 실물이 더 낫구나